성안드레아신경정신병원 로고(서울대학교 모자병원)

갤러리

제목 20180903月 月例朝會(월례조회)
작성자 성안드레아병원 등록일 2018-09-10 16:13 조회 223
 IMG_8808보정.jpg (5.45M) 1
 IMG_8809보정.jpg (6.94M) 1
 20180903월 월례조회3.jpg (3.83M) 1
 20180903월 월례조회4.jpg (4.08M) 1
 20180903월 월례조회5.jpg (2.34M) 1










 

20180903 月曜日

 

 이 날 오전 8時 45分부터 9時 10分까지 신관 대강당에서 9月 月例朝會(월례조회)가 있었습니다.

 

 먼저 朝會 서두에 9月 日程(일정)을 점검한 뒤, 새롭게 성안드레아병원에서 함께 일하게 되신 분

 

들에 대한 소개와 환영의 시간이 이어졌습니다.

 

 그 분들은 그 분들은 서울대학교 병원에서 3개월의 기간으로 파견 순환 근무를 오신 전공의 선

 

님 세 분(3년 김민지, 2년 이재훈, 1년 현지현)과 신규 간호사님들(유연수, 이지영)과 강도완

 

보호사님(근무 非番(비번)인 관계로 朝會에는 불참), 원무과에서 일하게 되신 이재성님입니다.

 

 그리고 이어서 5주간의 일정으로 사회사업과에 파견 실습을 오신 수련생 두 분, 유충환(석계

 

눔터), 신현정(직업재활시설 푸른 초장)님과 실습을 나온 간호대학(안산대, 가천대, 백석대) 학생

 

들의 인사도 있었습니다.

 

 朝會를 마치며 병원장 이건욱 안토니오 神父님께서는 다음과 같은 말씀으로 직원 분들을 격려해

 

주셨습니다.

 

 '여름에 불어오는 태풍이 삶을 고생스럽게 만들긴 하지만 자연정화의 측면에서는 요긴한 면도

 

있습니다.

 

 최근 병원에서 발생한 크고 작은 일련의 사건들에 대해 대처하시고 정리하시느라 고생하신 모든

 

직원 분들께 감사의 마음을 전합니다.

 

 성안드레아병원은 삶과 죽음, 생명을 돌보는 곳으로 여기 방문하는 모든 분들은 생명을 돌보

 

고귀한 현장의 좋은 배경이 되어 줍니다......

 

 최근 아시안게임 축구 종목에서 파란을 일으킨 베트남을 돌아보면서 동남아시아 나라라고 

 

낮게 내려다보았던 마음의 시선을 반성해보게 됩니다. 또한 그 나라의 축구팀 감독이 국인

 

이라는 특별한 인연 때문인지 베트남이 더 잘 되길 바라며 개방이 계속 진행되더라도 자본주의

 

노예가 되지는 않기를 기도하게 되기도 합니다.

 

 얼마 안남은 추석 명절과 개원기념일 등이 직원 여러분들 모두에게 좋은 휴식, 좋은 선물이

 

 바랍니다.

 

 끝으로 어떤 정신과 의사의 책 제목을 여러분들께 들려주면서 마칠까 합니다.

 

 "당. 신. 으. 로. 충. 분. 하. 다."'

 

 

 

 

    

                     정혜신

            (1963年 8月 7日生 ~ )

 

 정신건강의학과 전문의

 

 2005年 전두환 정권에서 무고하게 고문을 당하고 18年間 억울한 감옥살이를 했건 박동운 선생을 만난 이후로

 

 1970~80년대 고문 생존자, 518광주민주화운동 피해자 등 국가폭력 피해자들의 치유자로 살았다. 최근에는 해고

 

노동자, 세월호 유가족과 민간 잠수사들을 치유하는 일을 했다.

 

 저서로는 <정혜신의 사람 공부>, <천사들은 우리 옆집에 산다>(共著), <당신으로 충분하다>, <사람 vs 사람>,

 

<남자 vs 남자> 등이 있다.

 

 

 * <당신으로 충분하다>

 

 대한민국 30대 여성 4명과 정혜신 박사가 6주간 진행한 집단 상담을 토대로 했다. 기존의 심리서가 특정 문제에

 

대한 원인을 분석하고 해결법을 제시하는 데 집중했다면, 이 책은 상담참석자들이 자기 감정과 느낌을 표현하는

 

법을 배우고, 덮어둔 상처를 용기있게 대면하며 치유에 이르는 상담실 풍경을 생생하게 전달한다.

 

 부모에게 받은 상처를 치유하지 못해 여전히 어른아이같은 모습을 보이고 대면하는 인간관계를 힘들어하던 이들

 

은 치유자 정혜신과 다른 참석자들의 건강한 지지와 공감을 받으며 서서히 가벼워진다.

 

 심리상담하면 으례 떠오르는 일대일 상담이 부담스러웠던 독자들, 가족으로 인한 상처나 소통에 대한 막막함으로

 

힘들어했던 독자들에게, 이 6회의 세션은 상담실에 같이 앉아 자기 문제를 객관적으로 고민해보고 깨달음에 이르

 

게 하는 시간이 되어줄 것이다.

 

참고 : http://www.aladin.co.kr/shop/wproduct.aspx?ISBN=8971846917

공유하기
IP : 1.223.76.xxx
목록


  이름   비밀번호  


이전보기 20180907金 禁煙敎育(금연교육)
다음보기 20180901土 하늬바람 公演(공연)

치료프로그램

치료 프로그램을 소개합니다.

온라인 상담

전문의가 상담해 드립니다.

병원 둘러보기

병원 정경과 내부 사진을
볼 수 있습니다.

수도회 홈페이지

한국순교복자성직수도회로
방문합니다.

QUICK
MENU
  • 외래진료안내

  • 외래진료시간표

  • 전화번호안내

  • 찾아오시는길

  • 매일미사